2022 코미디캠프: 파워게임

2022.8.18-28 펀타스틱씨어터 


작,출연. 

김은한 신강수 배선희 안담


기획,연출. 김진아


음악. 배선희

그래픽. 스튜디오 자율도

사진. 곽예인

기록영상. 최윤석 이주철


제작. 지금아카이브




 멀리서 보면 희극 가까이서 봐도 희극 ♫


김은한

⟨Glittering Blackness⟩

 

김은한/매머드머메이드

최근에는 쯔란이나 가람마살라를 좋아합니다. 향신료는 참 멋지지요!

낯선 재미를 찾는 걸 좋아합니다.

요즘 흥미있는 건 아주아주 작은 책과 보드게임.


블랙메탈을 가끔 즐겨듣습니다.

무어가 블랙메탈한가?

매력을 전하고 싶은데 그럼 작은 여행이나 연기와 나의 사이에서 일어나는 일은 언제 관찰하죠? 시도해볼게요~



안담

⟨계속 해보겠습니다⟩

안담

작가. 하지 말아야 할 말에 관심이 있다. 

웃긴 것과 슬픈 것을 잘 구분하지 못하고 부적절한 폭소를 터뜨리는 사람.


이야기란 언제쯤 재밌어질까?

이야기란 어떻게 재밌어질까?

경력있는 글방지기의 라이브 퇴고쑈.


배선희

⟨구름의 양쪽

배선희

언젠가 숲해설가와 가락지부착조사자가 되는 게 꿈이다. 주로 연기를 한다.  


나는 이제 구름의 양쪽을 다 보았어요. 

위와 아래에서.

그러고도 여전히, 기억 속 그건 뭉게뭉게 환상으로 떠오를 뿐.

난 정말 구름을 하나도 모르겠어요.

- 조니 미첼 "Both Sides Now" 중



신강수

⟨실패한 코미디언의 

 MC(Mind Control) 도전기

신강수

틈을 통해 팬클럽을 만들고 어린시절엔 친구들을 만나고 파워게임에선 약속을 했지만 지킬 수 없게 되었다.

장애 때문에 죽고 싶었지만

죽기 싫어 장애를 팔며 살았다.

지금은 팔리지 않아 다른 걸 찾고 있다.

내 장애를 사랑해줄 한 사람을.



공연 리뷰

 

2022.8.29. 「아트신」

김민관,  

“<2022 코미디캠프: 파워게임>: 발화하며 현재화되는 경계로서의 ‘극’”

 

반대로 이들은 《코미디캠프》에서 연극이 아니지만 연극에서 하지 못하는 것을 하고 있는지도 모른다. 그렇다면 《코미디캠프》가 상대하는 건 일종의 연극이고, 《코미디캠프》가 지향하는 건 오히려 연극의 잔여이며 연극 바깥의 존재하지 않는 어떤 연극일지 모른다. 이는 다시 연극의 형식에 다가선다. 오로지 제4의 벽을 지운 것 같은 직접적인 발화 방식을 통해 소극장의 무대를 감화시키고 하나의 집단을 구성하는 효과를 빚어내기 위해 경주하는, 그럼으로써 비로소 ‘관객’을 구성하는 그러한 연극.